대한석탄공사, 온실가스 저감 적극 시행
작성일 : 2020-01-13 11:37:04 조회수 : 82





- 적극적 온실가스 배출권 확보 노력으로 공사의 사회적 책임 높여 -   



 


대한석탄공사(사장 유정배)는 지난 연말 온실가스 배출권 2만톤을 한국남동발전㈜에 판매 하였다.

이를 통해 시장에서 2만톤의 판매로 약 8억원의 수익을 창출하였다.   


「온실가스 배출권의 할당 및 거래에 관한 법률」 제8조의 규정에 따라

온실가스 배출 할당지정업체인 공사는 온실가스 저감을 위한 노력을 적극 추진하였다.

광산에서 사용하는 압축기, 보일러, 통제감시장치 등의 시설 및 장비의 효율적 관리를 추진하고,

온실가스 저감을 위한 전담자를 지정·관리 하는 등 적극적인 온실가스 배출권 확보 노력을 추진한 바 있다.   


유정배 사장은 “석탄공사가 생산하는 연탄용 무연탄은 발전용 유연탄과 달리

온실가스를 심각하게 발생시키지는 않지만, 우리 공사는 공공기관으로서 지구환경의 위기를 생각하고,

사회적 가치를 높이기 위해 광산장비 효율화 등 다양한 노력을 통해

온실가스 저감을 지속적으로 실천할 것이다.”고 밝혔다.   


한편, 석탄공사는 2019년 제2수갱 가동 중단 등 온실가스 과다 배출 시설에 대한 저감 노력을 하였고,

올해에도 온실가스 저감 노력을 지속 추진하여 국가 온실가스 감축 노력에 적극 부응할 계획이다. 



 
현재페이지에 대해서 얼마나 만족하십니까?